게토에서 제공하는 PC방 게임 통계서비스 더로그에서 2021년 11월 3주(2021.11.15 ~ 2021.11.21) PC방 주간 리포트를 공개했다.

전국 PC방 총 사용시간은 약 1천 660만 시간으로 전주 대비 0.1% 감소, 전월 대비 10.6% 증가, 전년 대비 11.8% 감소했다. 

PC방 주간 가동률은 평일 평균 12.1% 주말 평균 16.6%로 주간 평균 13.4%를 기록했다.

프리시즌에 돌입한 리그 오브 레전드는 전주 대비 사용시간이 2.7% 감소, 점유율은 45.4%를 기록하며 1위에 위치했다.

배틀그라운드는 ‘펍지 글로벌 챔피언십 2021’ 개막과 함께 사용시간이 전주 대비 5.8% 증가하며 지난주 4위에서 3위로 순위교체에 성공했다.

‘2021 윈터 쇼케이스’를 통해 겨울 대규모 콘텐츠 업데이트를 예고한 FIFA 온라인 4는 12.1%의 사용시간이 늘어나며 5위로 TOP 5에 재진입했다

발로란트는 신규 요원 ‘체임버’ 합류와 함께 17.5%의 사용시간이 증가, 1계단 상승한 9위에 랭크됐다.

‘23주년 클래스 리밸런싱’을 진행한 리니지는 전주 대비 4.0% 사용시간이 늘며 1계단 오른 15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터널 리턴은 시즌4 공개 2주차에 접어들며 사용시간이 전주 대비 19.8% 증가 19위에 위치했고 GTA 5는 전주 대비 사용시간 29.6%가 늘어나며 26위를 기록했다.

11월 2주차 ‘2021 시즌4 크아짱’을 오픈했던 크레이지아케이드는 사용시간이 소폭 감소했음에도 1계단 상승한 28로 한 주 순위를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