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jpg


시계의 기능은 물론 라디오스피커 기능까지 갖춘 똑똑한 올인원 멀티플레이어가 출시돼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오전에는 아침의 시작을 알리는 알람시계로 활용하다가 잠이 밀려오는 낮에는 라디오로 사용하고 하루를 정리하는 밤이 되면 블루투스 스피커로 감미로운 음악을 청취할 수 있게 된 것. 3가지 기기가 하나의 플레이어로 탄생했기에 공간효율은 높이고구매 비용 부담을 낮추는 부가적인 효과는 덤이다.

 

멀티미디어 스피커 브랜드 F&D를 국내시장에 공급하는 음향기기 전무 제조유통기업 캔스톤 어쿠스틱스(대표 한종민www.canston.com이하 캔스톤)가 라디오 기능을 갖춘 휴대용 멀티플레이어 이자 동시에 블루투스 스피커인 ‘캔스톤 LX-C1 Watch(이하 캔스톤 LX-C1 와치)’를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새롭게 출시된 캔스톤 LX-C1 와치를 한마디로 정의하자면 언제 어디서나 듣고보고체감할 수 있는 휴대용 블루투스 멀티플레이어라고 할 수 있다.

 

이는 본체 내부에 FM 라디오를 내장하고 있어 라디오 청취가 가능하며마이크로 SD 메모리 카드에 MP3 음원을 저장하면 휴대용 플레이어로 동작한다물론 캔스톤 LX-C1 와치에는 스피커도 장착 돼 있다그것도 일반 스피커가 아닌 스마트폰과 최적의 호환성을 자랑하는 블루투스 스피커라는 사실.

 

이것뿐만이 아니다별도의 전원 공급 없이도 장시간 동작한다는 사실은 더욱 놀랍다캔스톤 LX-C1 와치는 기본으로 1,500mAh 용량의 배터리 내장해 오디오 재생은 최대 6시간시계 기능은 약 72시간 별도의 전원 공급이 이뤄지지 않는 야외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휴대성을 챙겼다.

 

디자인도 신경 썼다캔스톤 LX-C1 와치의 전면에는 대형 LED 디스플레이가 장착돼 어두운 밤에도 뛰어난 시인성을 제공하며가정부터 사무환경까지 인테리어 소품으로 활용해도 될 정도로 미려한 외형을 지녔다.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