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분기 전년 동기비 11.4% 신장...업계 전체 마이너스 성장 속 독보적 성장세
- 2in1과 크롬북의 급성장이 3분기 성장의 견인차

글로벌 PC업체 에이서가 올해 3분기 글로벌 PC 시장에서 전년 동기대비 가장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였다.

시장조사기관 IDC가 최근 발간한 보고서에 따르면, 에이서의 지난 3분기 PC출하량은 전년 동기대비 11.4% 늘어난 663만 2000대에 달했다. 상위 4개의 글로벌 PC제조사 가운데 가장 높은 증가세다.

에이서의 전분기 대비 PC 출하량 역시 상위 4개 PC업체 가운데 가장 높은 12.3%의 성장률을 보이며, 업계 평균치(4.8%)를 큰 차이로 따돌렸다.

이는 같은 기간 PC업계 전체가 1.7%의 마이너스 성장률을 보이며 하락한 것과는 대조적인 양상으로 에이서가 침체된 글로벌 PC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고 있음을 방증한다.

이 같은 성장세에 힘입어 에이서는 올해 3분기 전세계 PC시장에서 8.4%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4대 글로벌 PC 메이커로서 입지를 다졌다.

에이서의 선전은 다수의 미디어와 기술 전문가들로부터 호평을 받은 2in1 노트북과 크롬북 시장의 급격한 성장이 뒷받침됐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에이서가 선보인 2in1은 합리적인 가격과 우수한 성능이 특징이며, 윈도 운영체제 기반으로 기존의 PC와 완벽히 호환된다. 
현재 국내에서 초도 물량이 매진될 정도로 소비자들의 큰 반응을 얻고 있는 2in1으로는 지난 9월에 출시된 ‘아스파이어 스위치 10 UP(Aspire Switch 10 UP)’이 있다.

‘아스파이어 스위치 10 UP’는 탈착식 키보드와 IPS WUXGA(1920*1200) 10인치 디스플레이, 보다 섬세하고 자연스러운 사용감을 주는 감압식 액티브 펜 지원으로 태블릿 유저들이 보다 선명하고 편리하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도와준다.

에이서 동북아시아 총괄 밥 센(Bob Sen) 사장은 "에이서는 세계적인 PC 업체로서, 다양한 성장전략을 수립, 실행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꾀하고 있다”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판매 신장세를 바탕으로, 국내 시장에서도 고객 저변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