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는 저렴한 월정액으로 집과 사업장에서 전화요금 부담 없이 통화할 수 있는 '올레 인터넷전화 무한요금제'를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올레 인터넷전화 무한요금제는 ▲올레끼리 홈무한 3000 ▲홈무한 3000 ▲소호(SOHO, Small Office Home Office)무한 3000 등 총 3종이며 3000분의 무료 통화와 발신번호표시 서비스가 매달 3500원~7500원(3년 약정, 결합시)에 제공된다. 

9KT.jpg

예를 들어 소규모 사업장을 운영하는 개인사업자가 사무실 전화로 '올레끼리 홈무한 3000'을 가입하면 월 3500원으로 3만9000원에 해당하는 통화량을 이용할 수 있어 매월 3만5500원의 통신비 절감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김종렬 KT UC(Unified Communication)사업담당 상무는 "고객들이 집과 사업장에서 통화요금 부담 없이 마음껏 통화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차별화된 혜택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