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기변환_아바(A.V.A) 오픈 챌린지 대회 결승전 현장 사진_2.jpg
우승을 차지한 ‘Astrick’ 선수들이 무대 위에서 세레모니를 하고 있는 모습

네오위즈게임즈(대표 이기원)는 게임포털 피망에서 서비스하고, ㈜레드덕(대표 오승택)이 개발한 밀리터리 FPS게임 ‘아바(A.V.A)’에서 지난 13일 <2013 아바(A.V.A) 오픈 챌린지> e스포츠 대회를 성황리에 종료했다고 밝혔다.
 
총 상금 2천만원을 걸고 진행된 ‘2013 아바(A.V.A) 오픈 챌린지’ 대회는 네오위즈게임즈가 주최하고 주관 방송사 온게임넷에서 진행한 국내 최대 규모의 ‘아바(A.V.A)’ e스포츠 행사로, 200여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7월부터 3개월간 열띤 경쟁을 펼쳤다.
 
지난 13일(일) 서울 용산 e스포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이번 대회 결승전의 최종 우승팀은 ‘Astrick’에게 돌아갔다. 이번 결승전은 명실상부 ‘아바(A.V.A)’ 최고의 팀인 ‘Astrick’과 전통의 강호 ‘ClanHeat’가 격돌해 경기 전부터 게이머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우승을 차지한 ‘Astrick’팀은 치열한 접전 끝에 상대 ‘ClanHeat’을 3대1로 꺾었다.
 
‘아바(A.V.A)’ 최 고수 반열에 오른 우승팀 ‘Astrick’에게는 1천만원의 상금이 수여되었으며, 준우승팀 ‘ClanHeat’는 5백만원, 3위와 4위팀에게는 2백 5십만원이 지급되었다.
 
우승을 차지한 ‘Astrick’ 주장 최수일 선수는 “7년동안 아바(A.V.A)를 해 오면서 우여곡절이 많았는데, 이렇게 우승을 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IeSF 대회에도 국가대표로 선발되는 등 올해는 좋은 소식이 많은 것 같다. 응원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결승전이 진행되는 동안 대회기간 중 최대 관람객인 400여명의 인파가 몰리는 등 현장의 열기도 뜨거웠다. 관람객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고급 아이템을 증정하는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되었다.
 
네오위즈게임즈 임성민 사업팀장은 “이번 대회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성원해준 이용자 분들과 최고의 실력으로 보답한 선수들께 감사 드린다”며, “앞으로도 아바(A.V.A)는 이용자들과 함께하는 게임이 되도록 노력해 나갈 예정이니 지속적인 사랑과 관심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2013 아바(A.V.A) 오픈 챌린지 대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아바(A.V.A)’ 공식 홈페이지(http://ava.pmang.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pico@thegamenews.com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