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중계 영상과 게임 그래픽 접목한 고품질 ‘인트로’ 최초 공개
- CBT 참가 시 정식 런칭 때 사용할 수 있는 10만원 상당 혜택 제공

모바일 야구 '프로야구 6:30' CBT 인트로 영상

엔트리브소프트의 첫 모바일 야구 시뮬레이션 게임 <프로야구 6:30 for Kakao>가 드디어 모습을 드러낸다.

엔트리브소프트(대표 서관희)는 자사의 모바일 야구게임 <프로야구 6:30 for Kakao(이하, 프로야구 육삼공)>의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를 26일 본격적으로 시작하고 인트로 영상을 최초 공개한다고 밝혔다.

<프로야구 육삼공>은 ‘프로야구 매니저’의 국내 서비스를 성공시킨 엔트리브소프트의 첫 모바일 야구 시뮬레이션 게임이다.

엔트리브와 미국 스포츠 모굴이 공동 개발한 신형 엔진 ‘그랜드 슬램’을 적용해 세계 최고의 정교한 야구 시뮬레이션을 자랑한다. 또한 모바일 야구 시뮬레이션 게임 최초로 3D 중계화면을 제공해 보는 재미까지 잡았다.

CBT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기기 사용자를 대상으로 2월 26일부터 3월 4일까지 단 7일 간 진행되며, 엔트리브소프트는 이를 기념해 게임 인트로 영상을 공개했다.

인트로는 엔트리브소프트만의 영상 제작 노하우를 담아 실제 야구 중계 화면에 게임 그래픽을 접목한 것으로 기존 야구 게임에서는 볼 수 없었던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이번 CBT는 파격적인 혜택을 잡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CBT 참가자 전원에게 정식 런칭 시 사용할 수 있는 5만 원 상당의 아이템을 무조건 지급하고, 20레벨 이상이면 2배 혜택인 10만 원 상당의 아이템을 준다.

또한 20레벨 이상 이용자 중 추첨을 통해 프로야구 선수 친필 사인볼 및 사인 배트가 증정된다. 이 밖에도 매일 오후 6시 30분에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비롯해 7일 내내 다채로운 이벤트가 열릴 예정이다.

아울러 엔트리브소프트는 이용자들의 높은 관심에 부응하고자 테스터 모집을 3월 4일까지 추가로 받는다. 참여하고자 하는 게이머는 테스터 모집 사이트(http://mobile.ntreev.com/630)에서 자신의 연락처를 남기면 된다. 테스터로 선정되면 문자 메시지로 게임을 다운받을 수 있는 링크가 제공된다.

엔트리브소프트 노우영 프로야구 육삼공 개발팀장은 “엔트리브의 야구게임 개발 역량을 모두 쏟은 프로야구 육삼공은 야구나 게임을 몰라도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모바일 야구 게임이다”며, “테스트를 통해 게임성과 밸런스, 안전성을 점검할 계획인만큼 아낌없는 의견 부탁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http://mobile.ntreev.com/630)와 공식 카페(http://cafe.naver.com/probaseball630)에서 확인할 수 있다.

1_프로야구 육삼공_이미지.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