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소문을 타고 있는 디즈니 애니메이션 '주토피아'가 개봉 12일 만에 100만 관객을 넘겼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7일 개봉한 '주토피아'는 28일 오전 9시 102만9419명을 찍었다.

'주토피아'는 누구나 살고 싶은 도시 1위 주토피아에서 일어난 의문의 연쇄 실종사건 수사를 맡게 된 토끼 경찰관 '주디 홉스'와 본의 아니게 파트너가 된 여우 사기꾼 '닉 와일드'의 추적기다. 탄탄한 이야기로 성인 관객의 공감을 사며 뒷심을 받고 있다.

개봉 첫째날 박스오피스 4위로 출발한 '주토피아'는 개봉 첫 주 3일 간 누적 관객 27만명을 기록하며 호평 받았다. 이후 점차 관객이 늘며 박스오피스 3위를 기록한데 이어, 개봉 7일째였던 23일에는 박스오피스 2위에 오르는 '역주행'을 선보였다.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는 "일반적으로 애니메이션 장르의 특성상 가족 관객들 선호도가 높은데 비해, 디즈니 애니메이션의 경우 성인들의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은 편"이라며 "'주토피아' 역시 실 관객 중 성인 비율이 높은 편이다. 특히 SNS 인기 검색어 1위를 '주토피아'가 차지하거나, 인기 게시글이 '주토피아' 관련 자료나 사진인 것을 미뤄 2030대의 열광적인 반응을 알 수 있다"고 전했다. 

디즈니 애니메이션 주토피아.jpg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