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기변환]방치 좀비_이미지.png

아이오아이게임즈(대표 최명일, IOI games)는 글로벌 게임 퍼블리셔 애비들리(대표 Brian Xie, Avid.ly)와 자사의 모바일 방치형 RPG 게임 ‘방치 좀비 : Idle merge RPG’의 글로벌 퍼블리싱 및 마케팅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발표했다.

‘방치 좀비’는 글로벌 300만 다운로드를 달성한 디펜스 게임 ‘좀비워’의 IP를 활용하여 개발 된 방치형 RPG 게임으로 지난 8월 14일 구글, 애플, 원스토어 3대 마켓에 정식 출시 되었다. 이후 국내 마켓에서 소규모 마케팅을 진행하며, 애비들리 등 글로벌 퍼블리셔를 통한 해외 마켓 테스트를 진행 퍼블리싱 계약의 핵심 지표로 보는 리텐션 평균을 D+1일 57%, D+7일 21%를 달성하고 수익성을 검증하여 좋은 조건으로 계약을 진행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최명일 아이오아이게임즈 대표는 "회사 규모상 대규모 마케팅 비용 투입이 어려워 출시 후 소규모 마케팅 만으로 국내 성과를 조금 씩 올려가던 중에 애비들리라는 좋은 파트너를 만나 글로벌 전개를 할 수 있음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약 3개월 이상의 지속적인 테스트를 통해 개선된 리텐션 지표와 해외 유저의 취향에 맞춘 수익 다각화 전략을 전수 받아, 글로벌 성공 노하우를 보유한 애비들리를 통해 성과를 낼 준비가 되었다.”고 기대감을 밝혔다.

Brian Xie 애비들리 대표는 “방치 좀비는 광고수익화와 미드코어 게임의 완벽한 결합의 가능성을 지녔으며, 개발단계에서 이미 충분히 각 방면의 광고수익화에 대한 고려가 많이 되었음이 드러나는 게임이다. 게임 플레이 또한 최근 유저로부터 각광받고 있는 방향으로 설계 되었다. 결제 유저, 비결제 유저 모두에게 매력적인 게임으로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며, 현재 버전 뿐만 아니라 이번 협업을 통해 앞으로 양사가 함께 업데이트 해나가는 버전이 더욱 기대되는 게임이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