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 삼성에서 PC방을 주요 타겟 으로 23인치 모니터를 출시 했다

일단 먼저 스펙을 보면 58Cm(23) 와이드 화면으로 최대 2048 * 1152 의 해상도를 가지고 있으며5ms의 빠른 응답속도, 밝기 300CD, 동적 명암비 20000:1을 가지고 있다. 엘레 베이션(높낮이 조절), 피벗의 부가 기능도 포함한다.

PC방 모델답게 입력단자는 간편화 한 것이 특징이다 D-SUB DVI 포트만을 지니고 있다.

또한 대기전력을 0.3w 로 끌어내려 사용하지 않을 시에는 전기료 까지 잡아준다

느껴보지 못한 디자인 2343BWX

 

박스 개봉 후 첫 대면에 느낀 점은 특이하다가 정답이다.

하이 그로쉬 처리가 된 전면 베젤에 책상위에 올렸을 때 설치 공간이 생각보다 적어 공간 차지는 특별하게 다가온다. 그리고 눌러야 하는 버튼은 전혀 없다. 터치 방식의 OSD버튼은 디자인의 완성도를 높이고 있다.

 

23형의 특징

 

22형 모니터와 24형 모니터가 표준화된 지금 23형의 특징은 무엇일까?

먼저 가장 큰 특징은 22형과 24형이 16:10의 화면 비율이라면 23형은 16:9의 비율을 가지고 있다. 16;10이 일반화된 지금 16:9화면을 가진 모니터로 게임 플레이를 한다면 아랫부분이 잘려지는 현상이 있다. 그래서 바로 테스트한 부분은 각종 게임에서의 화면이 잘려 나가는 증상이 있는지 여부였다. 먼저 2000이 넘는 고해상도 패널이라 기존에 그래픽 카드가 제대로 지원하는지 여부부터 확인에 들어갔다. 일반적으로 DVI 포트에 최고 출력은 1920 * 1600 이다. 이 제품은 2048*1152이기 때문에 제대로 지원 여부가 궁금했었다.

결과는 대만족 이었다. 예전 구형 AGP 그래픽 카드에서도 DVI 포트만 있다면 완벽하게 지원이 가능하다. 최대 해상도의 크기에서 네이버나 다음 같은 메인화면을 좌우에 있는 배너까지 잘려나가지 않게 완벽하게 두개 창을 띄어 놓고도 약간 남는 정도의 해상도다


16:9 비율에서의 게임이 잘리지 않을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기우였다.

현재 나오는 3D 게임들은 윈도우에서 인식한 모니터 패널의 해상도를 게임 옵션에서 지정할수 있다. 즉 윈도우가 Syncmaster 2343BWX 모니터를 제대로 인식만 했다면(그렇다고

드라이버를 따로 설치해주거나 하는 번거로움 없이 자동 인식했다) 게임 옵션에서 16:9의 영화 같은 화면으로 게임 플레이가 가능했다.

 그럼 16:9 비율로 게임을 하면 좋은 점은 무엇이냐고 반문한다면 FPS게임이던 3D MMORPG게임이던 좌우 시야가 넓어져 타겟 인식이나 전장 상황 등의 파악이 용이하다는 점이다. 그럼 옵션에서 해상도 조절이 안 되는 예전 패키지 게임이나 오래된 인기 온라인 게임은 늘어져 보이지 않을까 하여 이 부분에 대한 것도 바로 테스트를 시행하여 보았다

2.jpg

4:3 변환 버튼이 필요 없다!

 

먼저 가장 많이 알려져 있는 스타 크래프트를 구동했다. 그리고 다시 한번 놀라고 말았다.

일단 먼저 게임을 구동을 시킨 후에 OSD메뉴에서 4:3 비율로 변환하는 메뉴를 선택하여

변경 해주어야 할 줄 알았는데 필자가 2342BWX를 무시한 결과가 되고 말았다. 왜냐하면

자동으로 해당 해상도가 맞추어져 변화 되었던 것이다.

OSD 화면 크기 옵션이 자동으로 되어 있어야 작동하는 기능이기는 하지만 PC방에서 겪어야 할 번거로움이 바로 사라질 것으로 느껴졌다. 와이드 모니터를 처음 적용한 PC방에서는 손님들의 요구로 4:3 비율로 조정 해주느라 직원들이 이리 저리 불려 다니며 손님들이 적응되어 스스로 할 수 있을 때 까지 도와 줘야 하는 모습을 자주 보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렇게 자동으로 셋팅을 해놓는다면 번거로움은 많이 사라질 것이다.

(혹시 늘어져 보이는 화면을 선호 한다면 해당 기능을 꺼놓으면 늘어져 보인다)

그리고 4:3만 지원하는 것이 아니다. 16:10 비율도 자동으로 조절했다

1.jpg

밝은 밝기와 높은 해상도 그리고 심플하면서도 완벽에 가까운 디자인으로 23형 모니터는

단지 틈새 시장 모니터란 인식을 완벽하게 깨주었다

PC방 모델이나 기업 모델로 나오는 기존의 제품들은 무엇인가 항상 2%가 부족했었다.

비록 짧은 시간의 리뷰 사용이었지만 불편함이나 부족함을 느끼지 못했었다.

5.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