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프로게이머 별들, 천안으로 클릭클릭!

 

-    ESWC 아시아, 참가접수 10일만에 38개국 480명 신청

-    아프리카 대륙의 짐바브웨, 이집트까지 6개 대륙에서 참가신청 쇄도

 

 eswc2006_r.jpg

세계 각국 게이머들의 이목이 천안으로 몰려들고 있다.

신 문화와 소통하는 아시아 최대 게임문화 축제인 ‘천안 국제 e-Sports 문화축제’에서 진행되는 ESWC 2009 Asia Masters of Cheonan(이하 ESWC 아시아)에 전세계 게이머들의 참가신청 열기가 뜨겁다.

 

지난 3 9일부터 ESWC 홈페이지(www.eswc.com)를 통해 참가신청을 받고 있는 워크래프트3(이하 워3)와 카운터스트라이크1.6(이하 카스)종목에서, 10일만에 각각 18개국 80, 33개국 400(38개국 480)이 참가 신청을 하면서 대회 사전 열기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참가신청 종료일인 3 23일까지 아직 4일 정도 남아있어 참가 신청은 계속 증가될 추세이다.

 

ESWC 아시아’는 e스포츠의 월드컵답게 다양한 국가에서 참가 신청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일본, 대만, 태국, 몽골, 인도네시아, 카자흐스탄 등 아시아 국가들을 비롯하여, 러시아, 우크라이나, 라트비아 등 유럽 북동부 국가들과 캐나다, 미국, 브라질, 아르헨티나의 아메리카대륙까지 6개 대륙(아시아, 유럽, 북아메리카, 남아메리카, 오세아니아, 아프리카) 38개국에서 참가신청을 완료했다.

 

특히, 동유럽의 벨로루시, 에스토니아가 높은 참여율을 보이고 있으며, 이 밖에도 유럽의 몰도바와 키프로스, 남미대륙의 아루바, 아프리카의 이집트와 짐바브웨까지 참가신청을 완료하여 전세계 게이머의 대 축제임을 입증하고 있다
 

ESWC아시아의 선수 선발은 국내와 해외로 나누어 진행한다. 해외선발은 워3와 카스의 경우 참가신청과 상위랭킹 초청 방식으로 12팀을 선발하며, 스타크래프트는 아시아, 유럽, 미주 각 대륙 별로 대표를 선발한다. 최초 ESWC 국산종목인 스페셜포스와 피파온라인2는 각각 해외 서비스 국가에서 자체 선발하여 6팀을 선발, 해외 서비스 국가 신청으로 대표를 선발한다.

 

국내 선발방식은 종목별로 한국 대표 선발전 및 시드 배정 방식으로 진행한다. 4 19일까지 온·오프라인 예선을 통해 각 종목 별 32강을 선발하고, 5 2일부터 3일까지 한국대표 선발 최종전을 진행하여 워3와 카스는 4팀을, 스페셜포스는 2, 피파온라인2 4명을 선발한다. 5 4일부터 5 5일에는 각각 국내·외에서 선발된 최고의 선수들이 대망의 본선을 치를 예정이다.

 

2009 천안 국제 e-Sports 문화축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www.cecf.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