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파_이미지2.jpg
㈜구름인터렉티브(대표 박영수)에서 서비스하고 온미디어(스튜디오 마운트빌)에서 개발하는 <케로로파이터>가 사단법인 한국e스포츠협회 공인종목 등록 후 5개월 만에 첫 번째 프로게이머가 탄생된다고 오늘(18일) 밝혔다.

<케로로파이터> 첫 번째 프로게이머 자격을 획득한 주인공은 지난 2월 종료된 ‘오리온 키즈 삼총사배 케로로파이터 2차 리그’ 3위에 입상한 ‘신기루 선수’(사진 왼쪽)로 향후 협회로부터 소양교육을 받은 후 정식 프로게이머 자격을 받게 된다. 또한 신기루 선수 외에도 8강 이상 진출한 13명의 선수가 준프로게이머 자격을 획득하게 되었다.

<케로로파이터>는 같은 시기 사단법인 한국e스포츠협회로부터 공인종목으로 선정된 게임 중 가장 먼저 프로게이머를 배출하게 된 인기게임으로 올해 지속적인 공인 리그를 계획하고 있는 등 캐주얼 대전 액션 게임의 차세대 주자로 e스포츠 발전에 힘을 쏟을 예정이다.

구름인터렉티브 이화원 부사장(Chief Marketing Officer)은 “구름은 첫 번째 프로게이머 배출을 시작으로 케로로 라인업의 리그 활성화와 프로게이머 저변 확대 및 e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며 “상대적으로 프로게이머의 비율이 낮은 캐주얼 게임의 유저들이 <케로로파이터>를 통해 프로게이머의 꿈을 실현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