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닌텐도는 10월 12일 세계 동시 발매하는 닌텐도 3DS 전용 '포켓몬스터 X'와 '포켓몬스터 Y'의 다운로드 소프트웨어 '포켓몬 뱅크'를 12월 25일, 서비스 개시한다고 발표했다.

130909_016.jpg

포켓몬 뱅크는 포켓몬스터 X와 포켓몬스터 Y에서 모은 자신의 포켓몬스터(줄여서 포켓몬)를 인터넷상의 서버에 있는 본인 전용의 박스에 맡기거나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로, 다양한 종류의 포켓몬을 모으고 싶은 사람이나 배틀 및 대회를 위해 많은 포켓몬을 키우고 싶은 사람이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포켓몬 뱅크가 있으면 자신의 닌텐도 3DS에서 인터넷에 있는 본인 전용의 박스에 연결해 소중한 포켓몬들을 맡기거나 데려올 수 있어 만약에 포켓몬스터 X?Y 소프트웨어를 잃어버려도 맡겨 놓은 포켓몬을 새로운 소프트웨어로 그대로 데려올 수 있으므로 안심하고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포켓몬 뱅크에 맡길 수 있는 포켓몬의 수는 총 3000마리로, 30마리씩 100개의 박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맡긴 포켓몬은 포켓몬 뱅크의 다양한 검색 기능을 통해 찾고 싶은 포켓몬을 바로 손쉽게 찾아낼 수 있다.

이외에도 1대의 닌텐도 3DS로 여러 개의 포켓몬스터 X?Y의 포켓몬을 맡기거나 데려올 수 있으며, 여러 마리의 포켓몬을 다른 포켓몬스터 X?Y로 손쉽게 이동시킬 수 있다. 

포켓몬 뱅크를 다운로드하면 '포켓몬 뱅크'와 연동하는 어플리케이션 포켓무버를 추가로 무료 다운로드할 수 있다.

포켓무버는 닌텐도 3DS 1대로 '포켓몬스터 블랙?화이트'와 '포켓몬스터 블랙 2? 화이트 2'로부터 포켓몬스터 X?Y로 포켓몬을 손쉽게 데려올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다. 

포켓몬스터 블랙?화이트, 포켓몬스터 블랙 2? 화이트 2를 닌텐도 3DS 본체에 꽂아 포켓무버를 기동하면 인터넷상의 본인 전용 박스에 포켓몬을 전송할 수 있으며, 전송한 포켓몬은 포켓몬 뱅크를 통해 포켓몬스터 X?Y로 이동시킬 수 있다.

포켓몬 뱅크는 12월 25일 발매 예정이며, 이용 요금은 연간 5,000원으로 1년 단위로 과금이 되는 형태다. 12월 25일부터 2014년 1월 31일 안에 다운로드하면, 다운로드한 날부터 30일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포켓몬스터 X와 포켓몬스터 Y는 신비한 생명체 포켓몬을 모으는 여행을 떠나 포켓몬 도감을 완성하며 성장해 나가는 RPG, 포켓몬스터 시리즈의 최신작으로, 닌텐도 3DS로 처음 등장한다. 

이번 작품에서는 페어리타입의 포켓몬이 첫 등장하며, 1마리로 여러 마리의 포켓몬과 동시에 배틀하는 '무리배틀'과 공중전을 펼치는 '스카이배틀' 등 새로운 방법의 배틀을 즐길 수 있다. 또한 닌텐도 3DS의 터치스크린을 이용해 포켓몬과 함께 놀거나 포켓몬을 쓰다듬어 줄 수 있는 '포켓파를레'를 비롯해, 새로운 포켓몬의 육성 방법인 '슈퍼트레', 모험을 하면서 언제라도 다른 플레이어와 연결되어 커뮤니케이션을 즐길 수 있는 플레이어 서치 시스템(Player Search System), 그리고 진화를 넘어선 진화 '메가진화' 등의 새로운 요소가 추가되어, 더욱 진화된 포켓몬스터 최신작을 즐길 수 있다. 

포켓몬스터 X와 포켓몬스터 Y는10월 12일 각각 희망소비자가격 44,000원에 발매된다.

/이복현 기자 bhlee@thegamenews.com
최신무료야동 최신무료애니 무료실시간BJ방송 무료성인야동 https://123bb.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