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전 스트라이커즈와 F4Q가 한국 최고의 발로란트 팀이라는 타이틀을 놓고 한 판 승부를 벌인다.

5대5 대전형 캐릭터 기반 전술 슈팅 게임 '발로란트'의 개발 및 유통사인 라이엇 게임즈(한국 대표 조혁진, www.playvalorant.com/ko-kr)는 오는 15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 롯데월드 내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열리는 2021 발로란트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3 결승전에서 비전 스트라이커즈와 F4Q가 5전3선승제 결승을 치른다고 밝혔다.

비전 스트라이커즈와 F4Q는 지난 8일 열린 4강전에서 TNL e스포츠와 담원 기아를 상대로 승리하면서 오는 9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마스터스 진출권을 이미 확보했다. 우승팀에게는 베를린 마스터스 대회에서 상대적으로 유리한 고지에서 시작하는 혜택이 주어지는 데다가  한국 최강의 발로란트 팀이라는 영예까지 확보할 수 있어 결코 양보할 수 없는 한판 승부가 될 전망이다.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지역 대회로 열린 발로란트 마스터스 스테이지1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초대 한국 챔피언에 등극한 데 이어 이번 대회까지 우승을 노리고 있고 F4Q는 스테이지2에서 비전 스트라이커즈의 연속 경기 무패 행진에 제동을 건 적이 있어 흥미로운 결승전이 될 전망이다.